기금 소식

개교 110주년 기념행사 개최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4/06/10
  • 조회183



 

우리 대학은 5월 14일 개교 110주년을 맞아 교목처 성당에서 기념미사와 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천주교 대구대교구 조환길 대주교, 성한기 총장 및 교직원과 학생, 동문 등 200여 명이 참석하여 110년의 역사를 기념하였다.

 

성한기 총장은 개교기념사에서 “우리 대학은 110년의 유구한 역사 속에서 수많은 역경을 극복하고 ‘잘 가르치는 대학’, ‘잘 취업시키는 대학’으로서의 명성을 이어 왔다. ‘함께 만드는 더 나은 미래’를 위해 교직원, 재학생, 동문과 동행하면서 ‘학생을 끝까지 책임지는 대학’으로서 지속 가능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각 부문에서 우수한 성과를 보인 교직원과 학과 및 부서에 표창을 수여하고 축하했다. 재경동창회는 재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기념식에 이어 정문 문주 제막식도 거행했다. 이번 정문 문주는 김성희 재경동창회장의 발전기금으로 개교 110주년을 기념하여 새롭게 단장했다. 새롭게 단장한 문주는 우리 대학의 역사와 전통을 계승하는 동시에 미래를 향한 희망과 포부를 담고 있다.

 

조환길 대주교는 “이번 정문 문주의 기틀을 마련해준 김성희 재경동창회장과 동창회, 안전하게 완공할 수 있도록 힘쓴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 이번 문주는 대학의 역사를 이어가며 미래를 향한 도약의 상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1914년 영남 지역 최초의 고등교육 기관인 성 유스티노 신학교로 대학 교육을 시작한 대구가톨릭대는 효성여자대학교와 통합해 전국 최대 규모의 가톨릭계 종합대학으로 성장해왔다.